【소설 전자판】닥터=펑크비트 1~3화【한국어판】

【소설 전자판】닥터=펑크비트 1~3화【한국어판】

  • ダウンロード商品
    default
    ¥ 750

불행을 치료하는 의사가 있었다. 만신창이 의사였다―― 証 其壱「誰爲欲幸(누구를 위해 행복을 바라는가)」 証 其弐「禍檻幸廟(화의 우리, 행복의 사당)」 証 其参「志欲爲之而尊於欲(뜻이란 욕망이 만들어내나 이는 욕망보다 더욱 존엄하다)」 ◆특설 사이트 (일본어) http://hamagamiportrait.jp/DFB/DFB_web.html ∇스토리∇ 무대는 사막의 오아시스에 솟은 누각 도시 ‘샤오롱’ 방치된 호화 여객선 위에 위법 건축이 늘어선 마굴. 불행을 치료하는 의사, 행의(幸醫) ‘펑크비트’는 허점투성이인 대천재다. 터무니없는 실태 끝에 대학 연구실에서 쫓겨나 갈 곳이 없는 그였으나, 옛 친구에게 초청받은 오래된 진료실에서 사람들의 화복에 근원을 두는 ‘행해병(幸害病, 언해피네시아)’이라 총칭되는 갖가지 병과 대치해간다. 1화 완결형 하트풀 지니어스 스토리. ∇캐릭터∇ ∇닥터=펑크비트 “후하하하하, 잘 물었다, 묻지 않아도 말할 거지만!” 꿈이 깨어진 희대의 기재이고 멋진 천재 닥터. 지식욕을 위해, 집세를 위해, 아이스크림을 위해 때로는 하는 수 없이, 때로는 솔선하여 병에 맞선다. ∇키이 “하지 말라고 했잖아! 그 뭐시기식 쿵후!” 펑크비트를 제일 경멸하면서 제일 존경하는 조수. 밝고 활발한 성격은 배배 꼬인 펑크비트에게 좋은 영향을 끼치고 있는 모양이다. ∇유쉔 “아니, 그야 너, 분하잖아?” 펑크비트의 오랜 지인이자 재화루의 여주인. 갈 곳 없는 그에게 연구실을 제공하는 대신 환자를 진찰하도록 요청한다. 목적을 위해서는 수단을 가리지 않으나, 장난기 많고 지기 싫어하는 일면도 있다. ∇웨더콕 “저, 저기요-, 나도 참 불려와 놓고선 운도 없나?” 대금업으로 악명 높은 상회(웨어하우스)의 ‘샤오롱’ 주재원. 상회의 평판과는 반대로 본인은 극히 평범한 사무원. 펑크비트가 쥐고 흔드는 연구자료나 이권에 달려드는 식으로 그 치료에 협력해간다. ◆사양 책자로 판매되었던 소설판 <닥터=펑크비트> 제1화부터 제3화의 PDF 전자판, 그 한국어 번역판입니다. 전체 164페이지 (표지 포함한 일러스트도 책자 때와 같음) MAC OSX/Win 10/iPhone에서 확인을 마쳤으나 데이터가 열리지 않는 등의 문제가 있으신 경우, 번거로우시더라도 열람 환경 등을 함께 적어 연락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역자: 치루미(ルミ) twitter @rooomi_ava

商品の発送について
倉庫から発送

BOOTHの倉庫から配送される商品です。入金が確認され次第、発送されます。

自宅から発送

出品者自身が梱包・配送します。「発送までの日数」は、BOOTHでの入金確認が完了してから商品が発送されるまでの予定日数です。
あんしんBOOTHパック で発送予定の商品は、匿名で配送されます。

ダウンロード商品

入金が確認された後に「購入履歴」からいつでもダウンロードできるようになります。

pixivFACTORYから発送

pixivFACTORY が製造・配送する商品です。入金が確認され次第、製造されます。

불행을 치료하는 의사가 있었다. 만신창이 의사였다―― 証 其壱「誰爲欲幸(누구를 위해 행복을 바라는가)」 証 其弐「禍檻幸廟(화의 우리, 행복의 사당)」 証 其参「志欲爲之而尊於欲(뜻이란 욕망이 만들어내나 이는 욕망보다 더욱 존엄하다)」 ◆특설 사이트 (일본어) http://hamagamiportrait.jp/DFB/DFB_web.html ∇스토리∇ 무대는 사막의 오아시스에 솟은 누각 도시 ‘샤오롱’ 방치된 호화 여객선 위에 위법 건축이 늘어선 마굴. 불행을 치료하는 의사, 행의(幸醫) ‘펑크비트’는 허점투성이인 대천재다. 터무니없는 실태 끝에 대학 연구실에서 쫓겨나 갈 곳이 없는 그였으나, 옛 친구에게 초청받은 오래된 진료실에서 사람들의 화복에 근원을 두는 ‘행해병(幸害病, 언해피네시아)’이라 총칭되는 갖가지 병과 대치해간다. 1화 완결형 하트풀 지니어스 스토리. ∇캐릭터∇ ∇닥터=펑크비트 “후하하하하, 잘 물었다, 묻지 않아도 말할 거지만!” 꿈이 깨어진 희대의 기재이고 멋진 천재 닥터. 지식욕을 위해, 집세를 위해, 아이스크림을 위해 때로는 하는 수 없이, 때로는 솔선하여 병에 맞선다. ∇키이 “하지 말라고 했잖아! 그 뭐시기식 쿵후!” 펑크비트를 제일 경멸하면서 제일 존경하는 조수. 밝고 활발한 성격은 배배 꼬인 펑크비트에게 좋은 영향을 끼치고 있는 모양이다. ∇유쉔 “아니, 그야 너, 분하잖아?” 펑크비트의 오랜 지인이자 재화루의 여주인. 갈 곳 없는 그에게 연구실을 제공하는 대신 환자를 진찰하도록 요청한다. 목적을 위해서는 수단을 가리지 않으나, 장난기 많고 지기 싫어하는 일면도 있다. ∇웨더콕 “저, 저기요-, 나도 참 불려와 놓고선 운도 없나?” 대금업으로 악명 높은 상회(웨어하우스)의 ‘샤오롱’ 주재원. 상회의 평판과는 반대로 본인은 극히 평범한 사무원. 펑크비트가 쥐고 흔드는 연구자료나 이권에 달려드는 식으로 그 치료에 협력해간다. ◆사양 책자로 판매되었던 소설판 <닥터=펑크비트> 제1화부터 제3화의 PDF 전자판, 그 한국어 번역판입니다. 전체 164페이지 (표지 포함한 일러스트도 책자 때와 같음) MAC OSX/Win 10/iPhone에서 확인을 마쳤으나 데이터가 열리지 않는 등의 문제가 있으신 경우, 번거로우시더라도 열람 환경 등을 함께 적어 연락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역자: 치루미(ルミ) twitter @rooomi_ava